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국민권익위, 김포시 장기동 아파트 앞도로소음 방지대책 요구 집단민원 ‘조정’ 해결

2021.08.23 국민권익위원회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21. 8. 23. (월)
담당부서 산업농림환경민원과
과장 정가영 ☏ 044-200-7441
담당자 강태욱 ☏ 044-200-7455
페이지 수 총 2쪽

국민권익위, 김포시 장기동 아파트 앞

도로소음 방지대책 요구 집단민원 ‘조정’ 해결

- 수목 식재해 완충녹지 조성하고 아파트 앞 도로 저소음 포장하기로 관계기관 합의 -
 

경기도 김포시 장기동 아파트 앞 접도로의 교통량 증가로 도로소음을 해결해 달라는 입주민들의 집단민원이 국민권익위원회의 조정으로 해결됐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는 도로소음 방지대책 관련 중재안을 마련해 이번 달 6일 김포시, 한국토지주택공사(김포사업단), 김포경찰서 등 관계기관과 이행하기로 합의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제2기 신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김포시 장기동에 중흥s-클라스리버티 아파트와 도로를 조성했다.

 

그러나 최근 김포광교 3-2호선 도로가 연결되면서 교통량 증가로 차량 소음이 커지고 아파트와 도로 간 거리가 짧아(27m) 입주민들은 수면장애 등 일상생활이 불가능한 정도로 소음 피해를 겪어 왔다.


이에 주민들은 관계기관에 지속적으로 소음방지대책을 요구했으나 제대로 된 조치가 이뤄지지 않자 20197월 주민 4,100명이 국민권익위에 민원을 제기했다.

 

국민권익위는 집단민원 접수 후 약 15차례의 현장조사와 관계기관 대책회의 등을 거쳐 최종 중재안을 마련했다.

 

중재안에 따르면, 김포시는 수목 1,135주를 심어 완충녹지를 조성해 도로소음을 방지하기로 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김포사업단은 도로소음 감소를 위해 올해 연말까지 아파트 앞 도로 400m에 저소음포장을 실시하기로 했다.

 

김포경찰서는 아파트 앞 도로에 단속카메라, 속도제한 표지판 등을 설치해 심야시간 과속주행으로 도로소음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기로 했다.

 

국민권익위 이정희 부위원장은 이번 조정으로 집 앞 도로소음 때문에 큰 고통을 겪어 온 아파트 입주민들의 삶의 질이 개선되길 바란다.”라면, “앞으로도 관계기관과 협업을 통해 국민의 어려움과 불편을 적극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 자료는 국민권익위원회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