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산업부 - 미(美)블룸에너지,녹색수소 생산 가속화 및 국내 연료전지 생태계 육성 방안 논의

산업부 - 미(美)블룸에너지,녹색수소 생산 가속화 및 국내 연료전지 생태계 육성 방안 논의

2021.10.14 산업통상자원부
산업부 - 미(美) 블룸에너지,
녹색수소 생산 가속화 및 국내 연료전지 생태계 육성 방안 논의
 
- 산업부, 녹색수소 확대를 위한 국내 수전해 산업 생태계 육성 투자 요청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 양병내 수소경제정책관은 10.14() 오전 미국 연료전지 업체인 블룸에너지 SK에코플랜트와의 합작법인인 블룸SK 퓨얼셀 고위경영진과 면담을 갖고 국내 연료전지 생태계 발전 방안을 논의함
 
* 산업부 : 수소경제정책관, 수소산업과장 등
* 블룸에너지 : 블룸에너지 본사 최고마케팅책임자(CMO), 글로벌 제품관리 부사장, 블룸SK퓨얼셀 사장
 
ㅇ 양병내 수소경제정책관은 블룸에너지사가 ‘20.9SK에코플랜트와 작공장을 설립한 뒤(경북 구미시), 국내 중소·중견기업과의 공급망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인 점과, 국내 중소·중견 소재·부품·장비 기업 육성 추진을 골자로 한국수력원자력과 MoU(10.13.)를 체결한 점을 평가
 
* MOU 주요 내용 : 연료전지 셀 및 스택의 핵심 부품 국산화를 위한 국내 유망 중소기업 발굴 및 기술 지원 등
 
- 동종 업계 두산퓨얼셀의 최근 중국 수출사례(9.28.)와 같이 향후 구미공장에서 생산된 연료전지가 3국에 수출되고, 국내 소재·부품업체도 블룸에너지와 함께 해외에 동반진출할 수 있는 공급망 구축을 당부
 
ㅇ 블룸에너지측은 전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속에서도 성공적으로 합작법인을 설립한 후 국내 강소기업들과 상생을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설명하고, 특히 연료전지를 추진체로 사용하는 LNG 선박 개발을 위해 국내 조선사와 협력하여 조선산업 경쟁력 제고에도 기여하고 있음을 강조
양병내 정책관은 탄소중립을 위해서는 위해 연료전지가 CO2를 배출하지 않는 발전원이자, 수요지 인근에서 전력을 생산하여 송전망 건설로 인한 사회적 비용을 감축하는 분산형 발전원으로 진화해 나가야함을 강조하면서,
 
단기적으로 에너지효율 향상을 추진하고, 장기적으로 청정수소 상용화에 대비하여 수소를 직접 투입하는 연료전지 출시를 가속화해줄 것을 당부함
 
블룸에너지측은 현재 수소 직접투입형 모델을 개발하여 울산에서 실증을 진행중이며, ‘22년에 본격적으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힘
 
끝으로 양병내 정책관은 10.7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개최된 수소경제 성과 및 수소경제선도국가 비전 보고 행사에서 발표한 그린수소 생산 계획을 소개하면서, 그린수소 생산 가속화 필요성을 강조함
 
* 국내 그린수소 생산량 : 30년까지 25만톤, 50년까지 300만톤
 
ㅇ 특히, 그린수소 생산에 필요한 수전해(水電解; 물의 전기분해)기술 연료전지와는 완벽히 반대의 과정*임을 감안하여, 국내 수전해 산업생태계 육성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를 당부함
 
* 연료전지는 수소(H2)와 산소(O)의 결합을 통해 전기와 물(H2O)을 생산하며, 수전해 기술은 물(H2O)에 전기를 투입하여 수소(H2)와 산소(O)를 분리
 
ㅇ 블룸에너지측은 국내 그린수소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음을 강조하고, 고효율 SOEC 수전해기술 개발을 가속화한 후 ‘22년 하반기에 이를 출시하여 한국의 청정수소 기반 수소경제 달성에 기여할 계획임을 설명함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