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제주해양레저박람회에서 놀멍쉬멍(놀면서 쉬면서)하자!

2021.10.20 해양수산부

제주해양레저박람회에서 놀멍쉬멍(놀면서 쉬면서)하자!

- 10. 21.~23. 해양레저관광 전시·체험행사 및 전문가 토론회 개최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권한대행 구만섭)가 공동 주최하는 2 제주국제해양레저박람회1021()부터 23()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와 제주도 일원에서 열린다.

 

  제주국제해양레저박람회는 해양레저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하고 해양관광분야의 지역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처음으로 개최된 국제 박람회이다. 작년 행사는 제주지역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으나,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행사방역 지침을 준수하면서 현장행사로 진행하게 된다.

 

  박람회는 해양레저관광 전시·홍보관 운영, 전문가 토론회, 해양레저체험행사로 구성하여 운영된다. 먼저, 서귀포 중문관광단지 인근의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는 요트투어·서핑·스쿠버다이빙 등 해양레저·여행 품과 관련 용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산업 전시전이 진행된. 또한, 제주바다 사진전, 태왁* 만들기 체험 등 관람객 참여형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 ‘물에 뜬 바가지라는 뜻의 제주방언으로 해녀의 잠수위치를 알리고, 채취한 수산물의 보관과 부력을 유지하기 위한 물질도구

 

  이와 함께, 해양레저로 오션뉴딜 선도라는 주제 아래 ·해양레저관광 실태와 지원방향(10. 21. 10:00~11:30) ·해양레저 전국 네트워크 구축(10. 21. 14:00~15:30) ·해양레저관광 법·정책 개선방안(10. 22. 10:00~11:30) ·제주지역 해양레저 활성화 방안(10. 22. 15:00~16:30) 등 총 4차에 걸쳐 전문가 토론회가 진행된다. 콘퍼런스는 제주국제해양레저박람회 누리집(www.j-marinexpo.com)KCTV 제주방송을 통해서도 누구나 참여?시청할 수 있다.

 

  아울러, 아름다운 제주 가을바다를 배경으로 해양레저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되어 있. 박람회 기간을 포함하여 현재(9. 23.~10. 24.) 주말마다 이호테우해수욕장과 도두항 일원에서 서핑·요트체험·낚시체험 등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으며, 체험 참여를 원하는 경우 박람회 누리집에서 원하는 날짜와 활동을 예약하면 된다.

 

* 체험행사 프로그램은 기상, 방역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축소·취소 가능

 

  또한, 해양환경 보호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해양쓰레줍기 캠페인도 전개한다. 제주도 내 해양쓰레기를 수거한 뒤 인증사진을 박람회 누리집에 올리고*, 박람회 기간 중 제주국제컨벤션센터 행사장 안에 있는 박람회 사무국이나 이호테우해수욕장 내 레저체험 행사 운영본부에 제시하면 선착순으로 소정의 상품을 증정한다.

 

* 2021 제주국제해양레저박람회(www.j-marinexpo.com) 누리집 회원가입 및 접속 커뮤니티 갤러리에 사진 등재

 

  제주국제해양레저박람회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행사 공식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박람회 운영 사무국(064-746-1885)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철조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관은 청정바다에서 휴식과 여가활동을 즐기고자하는 경향이 뚜렷해지면서, 해양저에 대한 수요 또한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이번 행사가 해양레저에 대한 국민의 높아진 관심에 부응하고, 해양레저관광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 자료는 해양수산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