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24시간 고령자 스마트 돌봄 시범사업 착수

스마트 기술로 맞춤형 주거복지 시작

고령자복지주택 2,260호 공급 완료, ‘25년까지 1만호 공급 계획

2021.11.04 국토교통부
영구임대주택에서 경증치매를 앓고 계신 아내와 함께 생활하시는 80대 A 어르신은 외출 시 한결 마음이 가볍다. 긴급SOS(응급벨) 서비스를 통해 위기상황 알림을 받을 수 있고, 돌봄대상자 외출시 동선이 파악되어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한 대처가 가능할 것이기 때문이다.

앞으로 영구임대주택 거주 70대 B 어르신이 생활패턴 모니터링을 통해 평소와 달리 움직임이 없는 미활동 상태로 감지되면, 돌봄관제 담당자가 허리 통증 등 움직이지 못하시던 상황을 파악하고, 보호자와 함께 병원 동행 등 조기 치료를 실시하게 된다.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김현준)는 광주 쌍촌 영구임대주택에서 고령자 맞춤형 스마트돌봄 시범사업을 착수한다고 밝혔다.

입주한 지 30년이 경과하여 노후된 광주 쌍촌 영구임대주택은,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첨단기술을 활용하여 고령자, 장애인을 대상으로 6가지* 24시간 스마트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

* ① 24시간 응급관제, ② 응급벨 대응, ③ 외출 시 위치 확인, ④ 쌍방향 의사소통, ⑤ 개인맞춤형 건강 관리, ⑥ 일상생활 패턴 예측·대응


이를 통해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 대응이 가능하며, 더 나아가 활동, 건강, 수면 등 개인별 생활패턴 데이터를 분석하여 위기상황에 사전 대응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사업을 위해 국토부는 영구임대주택 시설에 대한 총괄지원, LH는 스마트돌봄 플랫폼 설치 예산을 지원하였고, 광주서구청은 돌봄서비스 운영을 담당하였고, 사단법인 복지마을은 스마트돌봄 기기를 개발, 설치하였다.

이 밖에도 국토부와 LH는 고령자 주거복지를 위해 임대주택과 돌봄을 함께 제공하는 ‘고령자복지주택’을 지자체 공모를 통해 대상지를 선정하여, ‘21년 현재 2,260호 공급 완료하였고, ’25년까지 1만호 공급할 계획이다.

고령자복지주택 내 공공임대주택에는 건설비의 80%*가 지원되고, 문턱제거, 안전손잡이 등의 무장애(barrier-free)설계가 적용되어 어르신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생활을 할 수 있게 된다.

* (재정지원 비율) 출자 39%, 융자 41%, 지원단가 8,426천원/3.3m2(‘21년 기준)


공공임대주택과 함께 조성되는 사회복지시설에는 개소당 27.3억원의 건설비가 지원되고, 건강·여가시설 등을 갖춘 복지관, 보건소 등이 유치되어 지역 내 고령자복지거점으로 자리매김 되고 있다.

‘19년부터 운영 중인 장성 영천 고령자복지주택은 150호의 고령자를 위한 임대주택과 1,080㎡의 복지시설이 함께 공급되어, 입주자뿐만 아니라 지역 어르신 전체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하여 노인주거·복지·보건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평균 하루 200명(코로나 방역지침에 따라 거리두기 실시)이 경로식당, 인지향상프로그램, 원예교실 등 복지프로그램을 이용하고 있다.

임대주택 190호와 1,700㎡의 사회복지시설이 복합 조성된 시흥은계 고령자복지주택은 단지 내 건강한 노인이 거동불편·경증치매 등 취약한 노인 가정을 방문하여 말벗, 취미생활 공유하는 노노케어(老老CARE) 사업 등을 실시하여, 가족들의 돌봄 부담을 줄이고 어르신들의 생활 편의를 제공하며, 사회참여 기회를 높이고 있다.

‘16년 개관한 성남 위례 고령자복지주택은 지역 내 유일한 복지관으로 고령자를 위한 급식지원, 정서상담 등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노인 인지건강 강화를 위해 ICT기반 스마트 보드게임과 물리치료실, 건강상담실 등도 운영 중이다.

국토교통부 김홍목 주거복지정책관은 “이번 스마트돌봄 시범사업은 임대주택에 인공지능 등 첨단기술을 덧입혀 맞춤형 주거복지서비스를 제공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더 나아가서 이번 사업을 통해 축적된 일상생활 패턴 등에 대한 빅데이터를 평면 설계, 단지 배치, 복지서비스, 시설개선 등에 적용하여 임대주택을 질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 자료는 국토교통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