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반찬 안 주셔도 돼요"…배달앱 선택 기능 도입

2021.11.30 환경부

▷ 음식배달 주문 시 제공되는 기본 반찬을 소비자가 원치 않는 경우 안받을 수 있도록 배달앱 기능 추가하여 1회용품 줄이기에 도움

▷ 배달앱 이용자, 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전 안내를 거쳐 12월 말부터 적용


배달앱을 사용할 때 기본 반찬을 소비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이 도입되어 1회용기 및 음식물류 폐기물 줄이기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11월 30일 오후 배민아카데미(서울시 송파구 소재)에서 우아한형제들(배달앱 배달의민족 운영), 자원순환사회연대와 '음식배달 1회용기 및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홍정기 환경부 차관과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이사,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소비로 음식배달이 늘어나고, 이로 인해 1회용 플라스틱 반찬용기와 음식물류 폐기물이 늘어남*에 따라 불필요한 자원의 낭비를 줄이기 위해 마련됐다.

* '19년 대비 '20년 음식배달 건수 78% 증가, 폐플라스틱 발생량 19% 증가


이번 협약에 따라 배달의민족은 사전안내를 거쳐 올해 12월 말부터 음식배달 시 제공되는 기본 반찬을 소비자가 원치 않는 경우 안받을 수 있는 선택 기능을 배달앱 화면에 적용*하기로 했다.

* (예시) 기본 반찬을 원치 않는 소비자는 '단무지 빼 주세요' 등 항목을 선택해 별도로 요청(다만, 배달앱 화면 적용 문구 등 표시사항은 변경될 수 있음) 


그간 배달앱에는 기본 반찬을 선택할 수 있는 기능이 별도로 없어, 이를 원하지 않는 소비자도 기본 반찬을 받게 되어 불필요한 반찬용기와 음식물류 폐기물이 발생되기도 했다.


이번 협약에 앞서 배달의민족은 한 달여 기간('21.9.6.~10.10.) 동안 '먹지 않는 기본 반찬 안받기' 시범운영을 진행(약 8,500여 명 참여, 누적 주문 1만 8,000여 건)했으며, 참여한 소비자와 음식점 점주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 소비자 : 남은 반찬을 버리지 않고 환경보호에 동참, 음식점 : 반찬 제외를 선택하는 소비자가 많아 1회용기 사용량 20~30% 감축, 반찬 담는 시간·노동력 및 1회용품 구매 비용 절감 등


또한, 플라스틱 사용량을 20% 줄인(평균 1.0mm → 0.8mm) 배달용기를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온라인 식자재몰(배민상회)에서 판매하여 경량화된 1회용기 사용 확산에 힘쓸 예정이다.


앞으로 환경부는 이번 협약이 현장에서 적용되는 상황을 주의 깊게 살펴보고 시민단체 등과 함께 1회용품 줄이기를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먹지 않는 기본 반찬 안받기를 통해 누구나 쉽게 1회용품 사용과 남은 음식물 발생을 줄일 수 있다"라며, "음식배달 주문 시 미래의 환경을 위해 한번 더 생각하는 문화가 일상에서 정착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붙임  1. 행사 계획.

        2. 배달앱 기본 반찬 안받기 시범운영 내용 및 결과.

        3. 업무협약서(안).  끝.

“이 자료는 환경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