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다가올 북극시대, 새로운 협력을 모색한다.

2021.12.06 해양수산부

다가올 북극시대, 새로운 협력을 모색한다.
- 12.6.~10. 부산에서 ?2021 북극협력주간? 열려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와 외교부(장관 정의용)는 12월 6일(월)부터 10일(금)까지 닷새 동안 ?2021 북극협력주간(Arctic Partnership Week 2021)?을 부산에서 개최*한다.

   * (주최) 해양수산부, 외교부 / (주관) 한국해양수산개발원, 극지연구소 /(협력) 주한덴마크대사관, 주한노르웨이대사관 등 국내외 15개 기관

 

 해양수산부와 외교부는 북극권 국가와 협력을 확대하기 2016년부터 매년 북극협력주간을 개최하고 있다. 북극협력주간은 국내외 전문가가 함께 모여 북극 관련 정책, 과학, 산업, 문화 등을 종합적으로 논의하는 자리로, 우리나라의 북극활동 성과를 홍보하고, 북극권 국가와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의미 있는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여 인원은 50명으로 최소화하고, 온라인 실시간 중계(www.apw-korea.or.kr)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하였다.

 

  6회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새로운 북극협력 2050(The New Arctic Cooperation 2050)’을 주제로 개최되며, ▲ 6일(월) 개막식 ▲ 7일(화) 정책의 날 ▲ 8일(수) 과학기술의 날 ▲ 9일(목) 해운의 날 ▲ 10일(금) 시민의 날 등 일자별로 분야별 현안을 논의한다.

 

  개막식 행사에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박종수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홍영기 외교부 북극협력대표 등이 참석할 예정이며,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지난 11월 30일(화) 국무회의에 보고된 ’2050 북극 활동 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 전략은 ?극지활동 진흥법? 제정·시행과 차세대 쇄빙연구선 건조 추진 등 성숙한 국내 여건을 기반으로, 2050년까지 북극 거버넌스 선도 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비전과 이를 실현하기 위한 4대 전략을 담고 있다.

   * (비전) 기여와 신뢰를 기반으로 2050 북극 거버넌스 선도국가 도약(4대 전략) 북극권 현안 해결 기여 북극 외교 지평 확대 지속가능한 북극 발전 동참  북극 활동 기반 마련

 

  행사 둘째 날인 ‘정책의 날’에는 북극이사회* 설립 25주년을 맞이하여 그 간의 성과와 전망을 논의하는 ‘제10회 북극해 정책포럼’이 개최되며, 셋째 날인 ‘과학·기술의 날’에는 기후변화 문제 해결을 위한 차세대 쇄빙연구선 활용 방안과 과학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하는 국제북극과학 협력 세미나 등이 열린다.

   * 북극 관련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설립(’96)한 북극권 국가(미국, 러시아, 노르웨이, 덴마크, 스웨덴, 핀란드, 캐나다, 아이슬란드) 정부 간 협의체

 

  넷째 날인 ‘해운의 날’에는 북극항로 전망과 활성화 방안을 집중 조명하고, 마지막 날인 ‘시민의 날’에는 ‘극지과학교실’을 비롯한 극지 현장과 중요성을 쉽고 재미있게 소개하는 시민 강좌가 진행된다.

 

  이 외에도 매일 저녁 8시 ‘온라인 극지 상식 골든벨 대회’를 진행하는 등 일반 국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하였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북극은 현재와 미래세대가 함께 보전해야 할 인류 공동의 소중한 자산이다. 이제 우리나라도 기후변화와 해양환경 보전 등 북극권의 현안을 해결하고 지속가능한 북극발전을 위해 책임 있는 자세로 나서는 등 북극 활동을 주도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한다.”라며, “이번 북극협력주간은 북극 활동 선도 국가로 도약하고자 하는 우리의 의지를 세계에 알리는 한편, 북극권 국가와 굳건한 신뢰관계를 형성하는 등 다가올 북극시대에 적극 동참하기 위한 탄탄한 밑거름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홍영기 외교부 북극협력대표는 우리 정부는 “기후변화 등 북극권 현안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면서, 북극의 지속가능 발전과 인류 공동의 이익에 기여”해 나갈 예정이라며, 우리의 북극 활동 관련 국·내외 전문가 간의 논의의 장(場)을 제공하며 대국민 홍보에 기여하는 북극협력주간 개최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이 자료는 해양수산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