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올해 콩 생산은 우리가 최고!! 수확량도 높이고, 소득도 높이고

2021.12.12 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1회 국산콩 우수 생산단지 선발대회를 개최하여 우수 생산단지 9개소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9개 시·도가 자체평가를 거쳐 추천한 19개 생산단지 경합을 벌인 결과, 대상에는 전북 김제시 소재 석산한우영농법인이 선정됐다.

우수상에는 녹두한우영농법인(정읍), 햇불영농법인(김제), 나누리영농법인(상주), 장려상에는 앵천콩작목반영농법인(괴산), 샘물영농법인(구미), 콩사랑영농법인(사천), 군서농협(영암), 황룡위탁영농법인(장성)이 선정됐다.

    * 지역별 : 전북 3개소, 전남 2개소, 경북 2개소, 충북·경남 각 1개소

    * 품목별 : 백태(두부·장류용) 8개소, 콩나물콩 1개소

  - 대상을 받는 경영체에는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과 함께 상금 10백만원이 주어진다. 우수상은 농촌진흥청장상과 상금 5백만원, 장려상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상 및 상금 3백만원이 주어진다.

이번 선발대회는 국산콩 재배농가의 영농 의욕고취하고, 국산콩 우수 생산단지 발굴을 통해 고품질 다수확 생산기술 등 재배 노하우확산시켜 생산성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었다.

우수 생산단지는 단지운영 역량(공동경영체 협의회 운영, 교육 등), 재배관리 체계(생산 매뉴얼 구비·준수, 생산단수 등), 수확 후 관리 역량(정선하여 출하한 실적, 판로 확보 등) 등에 대한 전문가 평가단의 종합적인 평가를 거쳐 선정됐다.

< 우수 생산단지 특징 >

우수 생산단지는 참여농가 재배기술 교육, 표준재배법 확립 등을 통해 생산성을 높이고, 파종·병해충방제·수확 등 대부분의 작업을 기계로 진행하여 노동력 등 생산비절감하는 특징을 보였다.

특히, 우수 생산단지로 선정된 9개 경영체의 평균 생산단수가 394kg/10a로 전국 평균단수(평년기준)170kg/10a보다 2.3 높았다.

    * 석산한우영농법인 467kg/10a, 녹두한우영농법인 449kg/10a, 햇불영농법인 381kg/10a, 나누리영농법인 338kg/10a

주요 우수 생산단지특징을 보면,

(대상) 평균 연령 41, 청년 농업인 23명이 운영하는 석산한우영농법인축분 퇴비를 밑거름으로 토양에 환원하여 지력 증진에 힘썼으며, 병해충 방제를 적기에 실시하여 생산단수를 467kg/10a까지 확대

(우수상) 녹두한우영농법인는 관행농법에서 탈피하여 농식품부가 주관하는 논콩 재배기술 전문가과정에서 배운 재배기술(밑거름·추비 등 비료사용, 물관리 등)을 생육 과정에 접목하여 생산성을 증대

(우수상) 햇불영농법인 다년간(11)논콩 재배 경험바탕으로 자체 표준재배법을 정립하여 참여농가(20)가 함께 천하고 있으며, 타 작물과의 돌려짓기로 연작피해를 방지

(우수상) 나누리영농법인은 참여농가(173)에 대한 철저한 교육(파종·물관리·제초단계)을 통해 생산성을 높이고, 법인에서 농작업을 대행하여 재배면적 확대 노력(’1730ha ’21129)

농식품부 박수진 식량정책관이번 대회는 국산 콩 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 중인 우수 경영체를 발견하는 기회가 되었다.”라면서,

우수사례집, 교육과정 활용 등을 통해 우수 경영체의 기술 노하우를 확산시키는 한편, 시설·장비 지원 확대, 논콩단지 배수개선 사업 신규 도입(‘22) 등을 통해 콩 생산 여건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하였다.

 

“이 자료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