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2022년산 국산 두류(콩·팥·녹두) 비축 계획 발표

2022.03.21 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논에 벼 대신 콩 재배를 유도하고 국산 콩 자급률 제고를 위해 2022년산 국산 두류(··녹두) 비축계획을 발표하였다.

 

  품목별 매입량은 전년과 같은 콩 6만 톤, 500, 녹두 250톤이다. 특히 논콩 재배기반 유지를 위해 논콩 농가의 경우 희망 물량 전량을 매입할 계획이다.

 

  매입가격은 콩 4,700/kg(특등), 5,190/kg(1), 녹두 7,000/kg (1)으로 지난해와 같고, 약정 체결은 321일부터 시작하며 실제 매입은 121일부터 실시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올해 논콩 재배면적을 확대하기 위해 매입방식을 개선하여 추진한다.

 

  우선 농가 선호도가 높은 품종 구분 매입* 물량(8천 톤) 중 논에 주로 재배하는 품종 비중을 확대한다.

 

   * 품종별로 구분하여 매입하고, 매입가격은 수확기 시장가격[12월부터 다음 해 1월까지의 도매시장 평균가격의 87.6%(콩 대립종 특등급 기준)] 적용

 

  논에서 주로 재배하는 품종 중 농가 선호도가 높은 선풍·대찬 품종은 1,500톤 늘리고, 대풍2호 품종과 밭에서 주로 재배하는 대원콩 품종은 각각 500톤과 1,000톤씩 축소하여 매입한다.

 

   * (당초) 대원콩 2,000, 대풍21,000, 선풍 3,000, 대찬 2,000
(개선) 대원콩 1,000, 대풍2500, 선풍 4,000, 대찬 2,500

 

  그리고 기존 벼 재배농가가 콩 등 타 작물로 전환하는 경우 지자체와 농가에 비축물량을 확대하여 배정한다. ·도별 콩 비축물량 배정기준에 2022년 논 타 작물 전환 실적을 반영하고, 논 타 작물 재배 참여 농가에 품종 구분 매입물량을 우선 배정한다.

 

  농식품부 김보람 식량산업과장은 논콩 재배면적 확대는 콩 식량자급률 제고와 쌀 수급안정 등 12조의 효과가 있다면서 논콩 재배면적 확대에 지자체와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하였다.

 

  더불어 정부에서도 2022년부터 논콩단지 배수개선사업, 두류 공동선별비지원사업 등을 신규로 추진하고, 논콩 생산단지 지원 기준을 완화하는 등 자급률 제고를 위해 제도적·재정적 지원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붙임 1. 2022년산 국산 두류 비축 계획

     2. 콩 정부 비축 사진

 

 

 

 

“이 자료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