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참고자료)중국 상하이시 봉쇄에 따른 공급망 영향 점검

2022.03.29 산업통상자원부

민관합동 제22차 산업자원안보 TF 개최

중국 상하이시 봉쇄에 따른 공급망 영향 점검

 

- 생산법인 적고, 주요항만 정상 가동으로 산업공급망 단기영향은 제한적

- 사태 악화 및 장기화에 대비한 철저한 대비 필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3.29() 박진규 제1차관 주재22 산업자원안보 TF를 개최

 

ㅇ 산업부는 수출통제, 무역투자, 공급망 등 분야별 기업 대응창구를 운영하며 산업계, 유관기관 등과 상시적 소통 노력을 지속해옴

 

금번 회의는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과 지난 3.27() 발표된 상하이시 봉쇄조치에 따른 우리 기업의 애로 및 국내 공급망 영향을 점검하고 대응방향을 검토하기 위해 개최

 

 

22차 산업안보 TF 회의 개요

 

 

 

일시/장소 : 22.3.29(), 16:0017:00 / 무역보험공사

 

주제 : 중국 코로나19 확산 및 수출입·물류 동향 공유 및 업종별 영향·계획 점검

 

- (정부) 산업부 박진규 제1차관, 소부장협력국장, 무역정책과장, 동북아통상과장

- (산업) 자동차·석유화학·정밀화학·전지·로봇·공작기계·철강·섬유·조선·
디스플레이 협회 및 기계산업진흥회

- (유관기관) 대한상의, 무역협회, 무역보험공사, 코트라


 

제로 코로나정책을 유지하고 있는 중국은 3월 중순부터 확진자가 급증하는 등 다수 지역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으며,

지린성 창춘시, 산둥성 웨이하이시, 광둥성 선전시 등에 이어 지난 3.27()에는 상하이시 전면 봉쇄*를 발표

 

* 동부 지역(3.28()5~4.1()5), 서부 지역(4.1()3~4.5()3)으로 나누어 4일간 봉쇄를 실시하고 코로나19 전수 검사 시행 / 봉쇄 구역의 거주민(2.5천만명) 이동이 제한되며, ·전기·연료 등 공공부문 재택근무 전환

 

참석자들은 우리 기업에 물류, ·퇴근, 부품수급 등 애로는 있으나 현재까지 국내 공급망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진단

 

(봉쇄 동향) 우리 기업이 밀집한 산둥성 웨이하이시, 광둥성 선전시 등은 확진자 감소로 봉쇄가 해제되는 등 정상화되고 있으며,

 

- 새롭게 봉쇄가 발표된 상하이시의 경우 우리 진출 기업 대다수가 영업·서비스법인이고, 식품·화학·화장품 등 일부 생산법인이 위치

 

(업종별 동향) 대부분 업종이 현지생산, 부품수급 등에 차질이 없으며, 중국 의존도가 높은 품목의 재고를 늘리는 등 상황을 예의주시

 

(수출입·물류 영향) 상하이항 등 주요 항만의 경우 방역이 추가로 강화되었으나, 선박 입·출항 및 하역 등은 정상 운영 중

 

- 다만, 봉쇄 장기화시에는 검역 강화로 인한 하역인력 부족, 화물트럭 ·출입 애로, 부두 저장 한계 도달, 선사운항 감축 물류차질 우려

 

박진규 차관은 중국 코로나19 상황이 시시각각 변하는 바, 상황을 예단하기는 이른 만큼 우리 기업들이 최악의 상황을 가정하고 방역 강화, BCP계획 수립, 재고확대 철저히 대비하여 줄 것을 당부함

 

ㅇ 아울러 정부는 봉쇄조치시 한국기업의 정상조업이 가능하도록 지공관-KOTRA 무역관-무역협회 지부-한국상회간 유기적 협업체계를 가동하고,

 

소재부품 수급대응 지원센터를 통해 기업의 수급애로를 적시에 발굴·지원하는 등 공급망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힘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