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국가무형문화재 ‘수영야류’ 문장수 명예보유자 별세

2022.04.01 문화재청

국가무형문화재 ‘수영야류’ 문장수(1928년생) 명예보유자가 노환으로 3월 31일(목) 오후에 별세하였다.


  □ 생년월일: 1928. 2. 1.
  □ 빈    소: 부산광역시 수영구 연수로 자택
  □ 발    인: 2022. 4. 2.(토), 오전 10시  ※장지: 석계공원묘원(경남 양산)
  □ 유    족: 문치근, 문치복, 문치화, 문성옥, 문명옥, 문치환, 문치현(이상 자녀)
  □ 주요경력
    - 1972. 수영고적민속보존회 입회
    - 1974. 수영야류 전수장학생
    - 1976. 수영야류 이수자
    - 1990. 수영야류 조교
    - 2002. 수영야류 보유자 인정
    - 2011. 수영야류 명예보유자 인정


※ 국가무형문화재 수영야류(1971. 2. 24. 지정)
  수영야류는 약 200년 전부터 부산 수영지역에서 전승되어 오는 탈놀음으로, 마을사람들이 마을의 수호신을 모시고 넓은 들판에서 흥겹게 노는 야류(野遊, 들놀음) 중의 하나이다. 양반춤·영노춤·할미와 영감춤·사자춤의 4과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익살과 해학으로 당대의 문제를 풍자하며 민중의 생활상을 담은 수영야류는 현재 지역공동체를 대표하는 무형유산으로 전승되고 있다.


  1928년에 태어난 고(故) 문장수 명예보유자는 1972년 수영고적민속보존회에 입회하면서 수영야류와 인연을 맺게 되었다. 수영야류 보유자였던 태명준, 정시덕에게서 제1과장 양반과장의 셋째 양반역 및 제4과장 사자무과장의 수사자역 등을 전수받았다. 1976년 수영야류 이수자가 되었으며, 이후 수영야류의 보존과 전승에 심혈을 기울여 1990년에는 조교로 선정되었으며, 국내외 공연활동 등을 통해 수영야류의 문화재적 가치를 선양하는데 이바지하였다. 이 같은 수영야류에 대한 열정과 전승활동을 인정받아 2002년 국가무형문화재 수영야류 보유자로 인정되었으며, 한평생 수영야류에 대한 전승과 발전에 헌신하다가 2011년 수영야류 명예보유자로 인정되었다.


“이 자료는 문화재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