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국립서울현충원 제2충혼당 개관식 행사 개최

2022.04.29 국방부
□ 국립서울현충원(원장 김수삼)은 국가유공자에게 마지막까지 예우를 다하기 위해 시작한 지난 4년간의 제2충혼당 건립사업을 마무리하고, 4월 29일 제2충혼당 개관식 행사를 개최하였습니다.

□ 이번 개관식은 ‘남겨짐이 아닌, 이어짐으로’라는 주제로 개최하며, 이는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의 나라 사랑 및 호국 정신을 후대에 계속 이어지도록 하겠다는 다짐을 의미합니다.

□ 개관식에는 서욱 국방부장관과 보훈단체장 및 유가족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기념사 및 축사, 경과보고, 추모시 낭송, 제막식, 시설내부 관람, 기념식수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 충혼당은 현충원의 실내 봉안시설로서, `06년 3월부터 운영된 제1충혼당은 총 20,468위의 영현을 모신후, `20년 7월에 만장되었습니다. 이에 ‘18년 착공된 제2충혼당이 ‘22년 4월 13일에 완공됨으로써 32,952위의 영현을 계속해서 모실 수 있게 되었습니다.

ㅇ 제2충혼당은 국가유공자의 영현을 모시는 봉안실, 추모 공간인 실내·외 25개 제례실, 메모리얼홀, 유가족 편의시설 등이 갖추어져 있습니다.
* 시설물 현황 : 지하1층, 지상4층, 휴게·제례동

ㅇ 충혼당에 안장이 가능한 대상자는 순국선열·애국지사, 군인(현역, 20년 이상 복무 후 전역), 무공훈장을 수여받은 사람, 임무수행 중 순직한 향토예비군 대원 또는 경찰관 등입니다.
* 안장된 사람의 배우자는 본인이나 유족의 희망에 따라 합장 가능

□ 서욱 국방부 장관은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바치신 분들의 고귀한 나라사랑 정신을 길이 간직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할 것이며, 국립서울현충원이 국민 누구에게나 열린 추모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하였습니다.

□ 국립서울현충원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이 잊혀지지 않고 후손들에게 영원히 기억되도록 유공자와 유가족에 대한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끝>

“이 자료는 국방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