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금융위 “선불충전금 내역 열람 등은 개인정보보호법 등에 따라 금지”

2024.03.19 금융위원회
인쇄 목록

금융위원회는 “선불충전금 기록 관련 빅브라더 논란은 발생하지 않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3월 18일 한국경제<“내 페이 거래 들여다본다”…빅브라더 논란 재점화>에 대한 금융위원회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 한국경제tv는 3.18일 「“내 페이 거래 들여다본다”… 빅브라더 논란 재점화」 제하의 기사에서, “ 금융당국이 선불 충전금 정보 외부 기록·관리 시스템 구축을 추진 중입니다... 금융위원회도 해당 정보에 접근이 가능해집니다. 예를 들어 페이를 통한 거래 정보를 금결원 등이 실시간으로 들여다 볼 수 있게 되는 겁니다”라고 보도

[금융위 설명]

□ ‘23.9월 전자금융거래법 개정을 통해 선불충전금 별도관리 의무 등 선불전자지급수단 이용자 보호제도가 도입되었으며, 선불충전금 잔액 현황을 실시간으로 보관하여 해킹 등 비상상황의 경우에도 안전하게 선불충전금을 소비자에게 환급해줄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중에 있습니다.

□ 개인정보에 해당하는 선불충전금 내역을 금융위원회 및 금융결제원이 제공받거나, 열람하는 것은 개인정보보호법 등에 따라 허용되지 않으므로*, 보도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 정보주체의 동의 없이 개인정보가 제공되는 사정을 알고도 제3자에게 제공받는 행위 금지(5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 벌금) 등

문의 : 금융위원회 금융데이더정책과(02-2100-2621)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