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농식품부 “전통시장에 대한 정부 지원 더욱 확대할 계획”

2024.04.05 농림축산식품부
인쇄 목록

농림축산식품부는 “국민 먹거리 물가 부담 완화를 위해 농산물 납품단가 지원 범위를 전국의 전통시장으로 확대하는 등 전통시장에 대한 정부의 지원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4월 5일 한겨레 <“마트보다 비싼 시장” 손님 뚝 정부지원 소외에 상인 한숨만>에 대한 농림축산식품부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 정부가 장바구니 물가를 잡겠다며 지난달 18일 1500억원 규모의 가격안정자금을 투입했지만 절반 이상이 대형마트 중심의 납품가격 지원에 배정되며 전통시장은 상대적으로 소외된 탓

[농식품부 설명]

○ 국민 먹거리 물가 부담 완화를 위해 농산물 납품단가 지원 범위를 전국의 전통시장으로 확대하는 등 전통시장에 대한 정부의 지원을 더욱 확대할 계획입니다. 

○ 기존에 전통시장은 결제용 포스(POS) 시스템 부재 등 소비자 판매가격 점검에 대한 사후 관리 애로로 인해 납품단가 지원이 어려웠으나, 관계기관(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진흥공단, 전통시장 상인연합회, 서울시 농수산물유통공사 등)과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3월 30일부터 4월 2일까지 서울시 전통시장 11개소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추진하였습니다. 

○ 정부는 시범사업에 대한 시장 상인, 방문객의 높은 만족도와 대형마트·전통시장, 수도권·비수도권 간 형평성 등을 고려하여 납품단가 지원 사업 범위를 전국의 전통시장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으로, 현재 관계기관과 참여 가능 시장, 품목, 시기 등을 협의 중에 있습니다.

○ 아울러, 정부는 명절에만 실시하던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환급행사를 4월 6일부터 12일까지(단, 4월 10일은 미실시) 전국 50여개 전통시장에 추가 실시하고, 제로페이 농할상품권도 4월말까지 총 300억원(국비 90억원) 규모로 3차례(4월 8일/15일/22일) 추가 발행하는 등 정부의 지원혜택이 전통시장에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계획입니다.

① 전통시장에서 국산 농축산물을 구매한 소비자들에게 1인당 최대 2만원 한도내에서 구매금액의 최대 3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환급

② 1인당 월 최대 10만원까지 구매 가능, 문의(비플페이 웹, 한국간편결제진흥원: 1670-0582) 

문의 : 농림축산식품부 유통소비정책관실 유통정책과(044-201-2223), 식생활소비정책과(044-201-2285)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