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윤석열 대통령, 서산동부전통시장 방문 관련 김수경 대변인 서면 브리핑

2024.02.26 대통령실
인쇄 목록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2. 26, 월) 오후 충남에서 열린 15번째 민생토론회에 참석한 데 이어 지역 대표 전통시장인 서산동부전통시장을 찾아 민생 경제 활성화를 위한 현장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대통령이 서산동부전통시장을 방문한 것은 대통령 후보시절(22.2월)에 이어 두 번째로, 대통령이 도착하자마자 시장을 찾은 많은 서산시민과 상인들은 “윤석열”을 환호하며 큰 박수로 대통령을 환영했습니다.

대통령은 시장을 가득 메운 시민들에게 손을 흔들어 화답하고 한 분 한 분 눈을 맞추며 악수했습니다.

대통령은 시장 상인회장의 안내로 다양한 점포를 방문해 “서산이 먹을 게 많다”, “해산물이 좋은 게 너무 많다”면서 서산 특산물인 감태와 황태포, 꼬막, 꽃게 등을 구매했습니다.

점포를 찾은 대통령에게 한 상인이 “대통령님 서산 방문을 환영합니다”라고 달력 뒷면에 적은 종이를 들어 보이며 시장을 방문해준 대통령에게 감사를 표하자 대통령은 “고맙습니다”, “많이 파십시오” 라며 덕담했습니다.

또 다른 가게에서는 할머니, 딸과 사위, 손주들 3대가 모여 “윤석열 대통령님 환영합니다”라고 직접 제작한 플래카드를 들고 환영하자 대통령은 아이들의 머리를 쓰다듬고 무릎을 굽혀 아이들과 키를 맞추고 즉석으로 기념 촬영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어 대통령은 한 어르신이 운영하는 점포에 들러 건강하신지, 무릎은 괜찮으신지를 물으며 어르신의 건강을 살폈습니다. 수행원들에게는 어르신이 장사를 마치고 집에 빨리 들어가시게끔 꼬막과 찐옥수수를 구매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특히 대통령은 부모를 따라 시장에 온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몇 학년인지, 꿈은 무엇인지, 공부는 열심히 하는지 등을 물으며 대화를 나눴습니다. 트로트 가수가 꿈인 고등학생, 대통령이 꿈인 중학생을 일일이 응원하고 함께 사진을 찍어주었습니다.

대통령이 시장을 떠날 때까지 상인과 시민들은 “윤석열 화이팅”을 연호하거나 악수를 요청하는 등 환영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이에 대통령은 양손으로 엄지척을 보이면서 시민들의 환호에 화답했습니다. 시장 활성화를 위해 열심히 하겠다고도 약속했습니다.

오늘 서산동부전통시장 방문에는 지역에서는 이현종 서산동부전통시장 상인회장과 김태흠 충남도지사가 대통령실에서는 성태윤 정책실장, 박춘섭 경제수석 등 참모진이 함께했습니다.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