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2021 정부 업무보고 회복·포용·도약 대한민국 2021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2021 정부 업무보고 회복·포용·도약 대한민국 2021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뒷목·어깨가 뻐근하고 아픈 증상이 지속된다면?

건강보험심사평가원 2020.11.23

VDT 증후군은 컴퓨터, 스마트폰 사용이 늘어나면서 동반되는 증상들을 말합니다. 대표적으로 지난번에 소개한 근통(근막동통증후군)과 거북목(일자목)증후군, 손목터널증후군, 안구건조증이 있습니다.

최근 10년간 수진자수 증가율이 높은 근골격계 질환들을 소개해드립니다. 근골격계 질환은 현대인에게 많이 발생해, 작년 한 해 동안은 국민 3명 중 1명이 근골격계 통증과 기능저하로 의료기관을 찾았는데요. 오늘은 VDT 증후군 중 하나인 거북목(일자목)증후군, 경추통에 대해 소개하겠습니다.

경추통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경추통 환자는 지난 8년간 스마트폰 사용량의 증가로 크게 늘어왔습니다. 2011년에는 92만 3906명이었지만, 2019년까지 총 50만 6798명(54.9%)이 증가했습니다. 환자 대부분은 병원에 방문해 외래 진료를 받았으며, 0.8%만이 입원하였는데요. 20세 미만과 80세 이상의 연령층을 제외한 연령층에서 고루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연령, 성별에 관계없이 자주 나타나

거북목증후군은 잘못된 자세로 인해 고개가 앞으로 빠져, 통증이 생기는 증상을 말합니다. 평소 컴퓨터 모니터나 스마트폰을 많이 보는 사람에게 많이 발생하는데요. 특히 나이가 들수록, 근육이 없을수록, 그리고 낮은 위치에 있는 모니터, 스마트폰을 내려다보는 사람에게 잘 나타납니다. 그러나 요즘은 모든 연령, 성별이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연령과 성별에 관계없이 나타나는 경향을 보입니다.

처음에는 자세를 올바르게 잡아도, 시간이 지나면 고개가 숙여지고 목이 길어집니다. 이렇게 머리가 앞으로, 아래로 향하는 자세가 계속되면 목, 어깨의 근육과 척추에 통증이 발생합니다.

거북목

뒷목과 어깨가 뻐근하고 아픈 증상

고개가 1㎝ 앞으로 향할 때마다 목뼈에는 2~3㎏의 하중이 더해집니다. 거북목증후군 증상이 있는 사람들의 목뼈에는 많게는 15㎏까지도 하중이 더해졌을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뒷목과 어깨가 결리고 통증이 느껴집니다.

고개가 앞으로 치우친 자세가 계속되어 근육의 긴장이 장기화되면 올바른 자세를 취하고 있을 때에도 통증이 느껴집니다. 또한 두통, 피로감이 나타날 수 있고 예민해지며, 작업 능률이 떨어집니다. 드물게는 불면증이나 어지럼증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거북목증후군

치료와 주의할 점

치료는 근본적으로 자세를 바로 잡는 데서 시작합니다. 일상생활에서 어깨를 펴고 고개를 꼿꼿이 하는 습관을 들여야 하는데요. 증상이 심한 경우 전문가와 상의하여 장비와 기구를 구매해 교정 운동을 해야 합니다. 보통 3개월 이상 지속해야 자세가 교정됩니다. 목 스트레칭을 자주 해주는 것도 큰 도움이 됩니다.

거북목 자세가 오래 지속되면 목뼈의 정상적인 역학이 무너져, 관절염이 생길 수 있습니다. 목에 생긴 관절염은 단순히 통증만 유발할 뿐 아니라, 호흡에도 지장을 주는데요. 호흡을 돕는 근육들이 수축하는 것을 방해해 폐활량을 감소시킵니다.

경추통을 일으키는 거북목증후군, 평소 생활에서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고 꾸준한 스트레칭으로 예방하세요.

<자료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