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마약류 온라인 불법유통 감시하는 AI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올해 ‘인공지능 기반 온라인 모니터링 체계’ 구축…3억 7500만원 투입

마약류 등 판별 알고리즘 개발…‘ㅍㅌ닐’, ‘펜_타_닐’ 초성·은어 등 판단

2024.01.12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쇄 목록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온라인에서의 식·의약 불법유통과 허위·과대광고 등을 신속히 차단·조치하고자 인공지능 기반의 감시 체계를 구축한다. 

식약처는 온라인에서 소비자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불법유통, 허위·과대광고 등을 판별해 신속 차단·조치할 수 있는 AI 기반 시스템 구축을 올해 추진하겠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올해 3억 7500만 원의 예산을 투자해 ▲마약류 등 판별 알고리즘 개발 ▲검색 방지용 광고 단속 기능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및 유관기관(플랫폼, SNS 등)에 자동 신속 차단요청 기능 등을 구축할 계획이다.

태국에서 동물용 마취제의 일종으로 최근 ‘클럽 마약’으로 알려진 케타민 43억치를 밀수한 일당이 무더기 재판에 넘겨졌다.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태국에서 동물용 마취제의 일종으로 최근 ‘클럽 마약’으로 알려진 케타민 43억치를 밀수한 일당이 무더기 재판에 넘겨졌다.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최근 온라인 판매 형태가 다양해지면서 식품·의약품 등의 불법유통, 허위·과대광고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SNS를 이용해 청소년·학생들에게 마약류를 판매하는 경우가 있어, 식약처는 온라인을 상시 모니터링하고 신속하게 차단하는 감시체계 구축을 추진하기로 했다. 

올해 안에 구축하는 AI 기반 온라인 모니터링 체계는 SNS 등 마약 판매성향이 있는 게시글을 판단해 적발하는 알고리즘을 적용할 계획이다. 

또한 ‘ㅍㅌ닐’, ‘펜_타_닐’ 등의 표기는 ‘펜타닐’로 판단하는 유사성을 검토하면서 검색을 피하기 위한 초성, 은어 등으로 판단해 검색 방지용 광고 단속에 나선다. 

아울러 방송통신심의위원회, 플랫폼 등에 적발데이터에 대한 신속차단 요청과 관리 기능 등도 탑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구축하는 인공지능 기반 시스템이 심야·휴일 등 취약시간에도 자동으로 모니터링해 소비자의 피해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식약처는 앞으로도 불법유통, 허위·과대광고 등을 최대한 신속하게 차단·조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식약처는 지난 2018년 사이버조사단을 신설하고 식·의약 온라인 관리 기반을 마련해 현재까지 50만 건의 불법유통, 부당광고를 모니터링하고 차단해 소비자의 피해를 예방하고 있다.

문의 : 식품의약품안전처 사이버조사팀(043-719-1902)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