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임대형 기숙사 건립 등 노후산단 환경 개선에 1조2000억 투입

산업부, 올해 산단환경개선펀드 7개 사업 추진…민간투자 1조 717억 유치

2024.03.06 산업통상자원부
인쇄 목록

임대형 기숙사 등 노후 산업단지의 환경을 개선하는데 1조 2000억원이 투입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산업단지환경개선펀드(펀드사업)를 통해 7개 신규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24년도 산단환경개선펀드 우선협상 사업(7개)

총사업비는 정부예산 1868억 원과 민간투자 1조 717억 원을 합쳐 1조 2000억 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해당 펀드사업은 착공 후 20년이 넘은 노후 산단의 환경 개선을 위해, 정부 재원을 마중물로 민간투자를 촉진하는 것이다. 

2011년 도입된 이래 지난해까지 정부 예산 1조 1252억원에 민간 투자 7조 3746억원이 유치됐다. 주로 산단 근로·정주 환경 개선을 위한 기반 시설 확충에 사업비가 쓰였다.

올해 선정된 펀드사업 지원 내용에 따르면 근로자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직장 인근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서울디지털산단에 임대형기숙사가 건립된다. 

임대형기숙사.(사진=산업통상자원부)
서울디지털산단 임대형기숙사.(사진=산업통상자원부)

또 창원산단에는 문화·체육·편의시설이 함께 입주해 일과 여가 활동을 한 공간에서 해결할 수 있는 업무복합시설 건립이 추진된다.

두서농공·익산제2산단에는 지붕형태양광 발전 사업이, 오송산단에는 데이터센터복합시설 개발 사업이, 여수산단에는 암모니아배관망 구축 사업이 추진된다. 

또 울산미포산단에는 방류수재이용 등 저탄소화·디지털화 관련 인프라 구축 사업이 우선협상 대상으로 선정됐다.

산업부는 “펀드사업 관리기관인 한국산업단지공단을 통해 세부 사업 조건·일정 등을 사업자와 신속하게 협의해 나가겠다”며 “기업 투자를 저해하는 불합리한 규제를 추가로 발굴해 개선하는 등 산단 제도 혁신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정책관 입지총괄과(044-203-4432)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