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의료 접근 어려운 원양어선 선원에 원격으로 건강관리 지원

해수부, 올해 180척 선박 4000여 명 선원 대상 원격의료 서비스 제공

2024.03.20 해양수산부
인쇄 목록

해양수산부는 올해 새로 20척의 선박을 추가해 총 180척의 원양상선과 원양어선에 근무하는 4000여 명의 선원들을 대상으로 해양 원격의료 서비스를 지원한다.

해수부는 해양 원격의료 지원사업을 올해도 확대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원격 의료 상담 현장. (사진=해양수산부)
원격 의료 상담 현장. (사진=해양수산부)

원양 운항 선박에서 근무하는 선원들은 근무 특성상 응급상황과 치료할 수 있는 질환이 발생해도 제때 치료받지 못해 방치하다 악화하는 사례가 많았다.

이에 해수부는 지난 2015년부터 위성통신으로 원격의료장비를 설치한 선박과 해양의료센터(부산대병원)를 연결해 선원들의 건강관리와 응급상황 대처를 지원하는 해양 원격의료 지원사업을 시행해 지난해까지 모두 8만 5276건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160척의 선박에서 근무하는 선원이 응급·처치 지도 969건, 건강상담 2만 1937건 등 2만 2906건의 의료서비스를 받았다.

올해는 새로 20척의 선박을 추가해 모두 180척의 원양상선과 원양어선에 근무하는 4000여 명의 선원들을 대상으로 해양 원격의료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강도형 해수부 장관은 “해양 원격의료 지원사업을 통해 원양선박 내 응급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게 돼 선원의 건강을 보호하고 주기적인 건강상담을 통해 선원의 의료복지 수준도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선원들의 의료복지 향상을 위해 지원 대상을 지속해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 선원정책과(044-200-5747)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