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부부처

국립한글박물관, 상설전 첫 개편

사진출처 : 국민소통실 촬영일 : 2022.01.21 촬영장소 : 서울특별시 >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사진은 개편 첫 날인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열린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열린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열린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 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조선 시대 한글로 쓴 편지들이 전시돼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열린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열린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에서 관람객들이 전시를 둘러보고 있다.
  • 국립한글박물관이 개관한 후 8년 만에 전면 개편했다.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상설전시 ‘훈민정음, 천년의 문자 계획’이 열리고 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