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중기부 기술보호상담센터,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서비스 도입

- 기술보호 관련 범부처 제도, 이제 스마트폰 보며 상담서비스 제공 -

□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 통해 범부처 기술보호 관련 제도 시각적 안내

2021.08.09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범부처 기술보호와 관련한 정책과 제도를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는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를 구축해 본격적인 서비스를 8월 9일(월)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 고객이 스마트폰 화면을 터치해 원하는 서비스 메뉴를 선택, 활용할 수 있는 이용자 중심의 플랫폼
 
< 스마트폰을 통한 기술보호 상담센터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 서비스 >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870084f.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97pixel, 세로 820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8700008.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00pixel, 세로 741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8700009.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98pixel, 세로 739pixel
중기부는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기술보호 통합상담센터(☎02-368-8787)를 설치해 ▲기술 유출·탈취 사전 예방, ▲기술 유출·탈취 피해 회복 지원, ▲법률 및 보안 전문가 상담이 필요한 경우 중소기업이 활용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앞으로는 기술보호 통합상담센터로 전화하면 기존의 ‘음성 자동응답시스템(ARS)’와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 중 민원인의 편의에 맞추어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을 이용한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 서비스를 통해 기존에 중기부의 기술보호 제도와 지원사업 상담 뿐만 아니라 범부처 기술보호 관련 제도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민원인의 통화 시간 절약*은 물론 빠르고 정확한 서비스 선택이 가능해진다.
 
* 기존 음성 자동응답시스템(ARS)를 통한 통화시간 평균 3~5분에서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를 통해 30초~1분 이내로 단축
 
또한, 기술분쟁 유형에 따라 민원처리 소관 부처가 상이함에서 발생하는 민원인의 혼란과 불편도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 장
목소리
  D사 대표 : “우리의 피해상황에 필요한 정부의 기술보호 사업·제도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찾기 힘들고, 어떤 사업을 선택해야 하는지 어렵습니다.” (‘21.4월, 기술분쟁 기업 현장방문 시)
 
한편, 청각장애인 등 그간 음성 자동응답시스템(ARS) 사용이 불편했던 민원인도 ‘보이는 자동응답시스템(ARS)’를 통해 관련 제도와 안내를 접할 수 있어 기술보호 서비스 제공 사각지대의 최소화가 기대된다.
 
중기부 원영준 기술혁신정책관은 “중소기업이 정부의 기술보호 제도와 지원사업을 쉽고 빠르게 접할 수 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중소기업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기술탈취 예방, 구제를 위해 더욱 촘촘한 보호망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중소벤처기업부 기술보호과 차상훈 주무관(☎ 044-204-7786)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이 자료는 중소벤처기업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