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2025년까지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8만개 만든다

2021.09.09 환경부

▷ 녹색산업의 고용여력 확충을 위해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창출전략(2021~2025년)' 마련

▷ 유망 신산업 성장 저변 구축, 기업지원 확대로 고용여력 확충, 금융투자 등 일자리 지원기반 구축을 추진 전략으로 제시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그린뉴딜 등 녹색산업에 대한 투자 확대를 통해 2025년까지 환경일자리 8만개를 창출하고 녹색융합기술인재 2만명을 양성하는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창출전략(이하 추진전략)'을 추진한다.


이번 추진전략은 9월 9일 오전, 한국프레스센터(서울 중구 소재)에서 개최된 대통령 직속 제21차 일자리위원회에서 상정·의결됐다.


추진전략은 3대 전략과 9개 추진과제로 구성됐다.


환경 일자리 창출을 위한 △유망 신산업 성장저변 구축, △청년과 지역을 중심으로 기업지원을 통한 고용여력 확보, △생산-금융-사람이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일자리 지원기반 구축 등을 추진전략으로 삼았다.


△폐배터리 등 미래폐자원을 활용하는 산업기반을 구축하고, △상·하수도 분야에 정보통신기술(ICT) 등 최신 기술을 접목하는 한편, △수열·폐자원 등 다양한 친환경에너지의 활용 분야를 찾아내어 기후변화·저탄소 경제시대에 부합하는 미래유망 녹색산업을 집중 육성한다.


△우수기술을 보유한 중소환경기업에 사업화·실증화·상용화를 위한 지원을 확대하며, △녹색융합클러스터 등 지역별 성장거점을 조성하고 △녹색산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지원하여 고용여력을 확충할 계획이다.


또한, △스마트 생태공장 구축, 할당업체 대상 감축설비 설치 지원 등 기업의 저탄소화를 지원하고 △정책자금 융자, 녹색펀드 운용, 이차보전 지원 등 2025년까지 녹색금융을 2.4조 원으로 확대하며, △미래수요와 필수역량을 고려한 전략적 신기술 인재양성도 추진한다.


한편, 최근 환경 일자리 분야는 공공분야의 집중적인 투자를 통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국가물산업클러스터(대구 달성군 소재)에서는 기술개발 및 일자리 창출 지원을 통해 직·간접 일자리 총 1,664명을 창출했다. 환경산업연구단지(인천 서구 소재)는 우수 아이디어와 환경기술을 보유한 환경기업 115개사를 유치하고 맞춤형 지원을 통해 131명의 신규 고용창출을 이끌었다. 


녹색 신산업 중심의 전폭적인 지원, 청년창업 지원 및 폐기물, 수돗물 등 환경현안 해결형 일자리 확대 등으로 현 정부 출범 이후 직·간접 일자리 약 8만개를 창출했다.

※ '17년 7,604개 → '18년 16,014개 → '19년 24,360개→ '20년 35,598개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저탄소, 순환경제를 기반으로 하는 녹색산업을 어떻게 육성하느냐가 앞으로의 미래를 결정할 것이다"라며, "녹색산업 육성을 기반으로 하는 환경분야 일자리 창출 추진전략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 국가경쟁력과 양질의 환경일자리를 늘리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환경분야 녹색산업 일자리 창출전략 주요내용.  끝.

"이 자료는 환경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