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제5차 「한-호주 외교·안보(2+2) 장관회의」 개최

2021.09.14 외교부

□ 정의용 외교장관과 서욱 국방장관은 9.13.(월) 외교부에서 호주의 마리스 페인(Marise Payne) 외교장관, 피터 크레이그 더튼(Peter Craig Dutton) 국방장관과 제5차 「한-호주 외교·국방(2+2) 장관회의」를 개최하였다.


  ※ 한-호주 양국은 외교·안보 분야에서 전략적 협력 강화 및 역내 공동이슈 대응 공조를 위해 2013년부터 격년으로 외교·국방 2+2 장관회의 개최

      - 제1차(2013.7월, 서울), 제2차(2015.9월, 시드니), 제3차(2017.10월, 서울), 제4차(2019.12월, 시드니) 개최


□ 양국 장관들은 한-호주 수교 60주년을 맞아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등 기본적 가치와 역내 전략적 이해를 공유하는 최적의 협력 파트너인 두 나라의 외교·국방 장관들이 코로나 19 상황에도 불구하고 한국에서 대면 협의를 가진 것 자체가 양국의 굳건한 협력을 증명하는 것이라고 평가하고, 양국이 지난 60년간 꾸준히 다져온 우호관계를 기반으로 관계 격상을 통하여 협력의 지평을 더욱 넓혀 나가자는데 뜻을 함께 하였다.


  ㅇ 이번 회의 계기에 양측은 공동성명을 채택하고, 외교·안보, 한반도 문제, 지역 및 글로벌 이슈 협력, 코로나19 대응 협력 등 폭넓은 분야에 걸쳐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자는 의지를 표명하였다.


□ 양측은 다양한 영역에서 내실있는 논의를 통하여 양자 협력을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켜나가기로 하였다. 양국은 환경 및 기후변화 대응, 경제 협력 등 관련 심도 있는 논의와 함께, 「사이버·핵심기술 협력  MOU」를 체결하고 우주 분야 협력을 위한 「우주 정책 대화」를 설치하는 등 협력 외연의 폭 또한 확대하였다.


□ 아울러, 양측은 급변하는 동북아 및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안보 환경에 능동적이고 신속하게 대응해 나가기 위해 국방 및 안보 관련 구체 협력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 한반도 문제 관련, 양국 장관들은 역내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이 필요하다는 데에 의견을 함께 하였으며, 호주측은 우리 정부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조기 재개를 위한 외교적 노력을 지속 지지해 나가기로 하였다.


□ 또한 양측은 지역 정세에 관해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역내 책임있는 중견국으로서 유사한 전략적 환경에 처해 있는 한국과 호주 양국이 협력을 통해 역내외 평화와 번영에 더 크게 기여해 나갈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쳐 적극적으로 협력해나가자는데 뜻을 함께 하였다.


  ㅇ 아울러 우리의 신남방정책과 호주의 인도-태평양 전략 간 협력을 다양한 분야에서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다.


□ 한편, 양측은 코로나 19의 세계적 확산에 대한 전지구적 대응 차원에서 공평한 백신보급과 함께, 향후 유사한 보건 위기 재발 방지와 효과적 대응을 위한 협력 의지를 표명하는 한편, 팬데믹 이후 그간 위축된 양국간 인적·문화적 교류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 이번 회의를 통해 양국은 역내 정세에 대한 의견을 심도 있게 교환하고, 코로나 19 등 당면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하는 등 한-호 관계 격상을 위한 굳건한 토대를 구축한 것으로 평가된다. 


붙임 :  1. 공동선언(영문, 비공식 국문 번역)

         2. 행사 사진.  끝.

"이 자료는 외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