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2022년 3월 사업체노동력조사 결과

2022.04.28 고용노동부
종사자(’22.3월 말)
(총괄) ’22.3월 마지막 영업일 현재, 종사자 1인 이상 사업체의 종사자는 19,085천명으로 전년동월(18,600천명)대비 485천명(+2.6%) 증가

주요 특성별
(종사상지위별) 상용근로자는 전년동월대비 275천명(+1.8%) 증가, 임시일용근로자는 236천명(+13.1%) 증가, 기타종사자는 26천명(-2.2%) 감소
(규모별) 상용 300인 미만은 16,032천명으로 411천명(+2.6%) 증가, 300인 이상은 3,053천명으로 74천명(+2.5%) 증가
(산업별) 증가한 산업은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19천명, +6.1%), 전문,과학 및 기술서비스업(+67천명, +6.0%), 숙박 및 음식점업(+56천명, +5.3%) 순,
   - 감소한 산업은 금융 및 보험업(-5천명, -0.7%), 전기,가스,증기 및 공기조절 공급업(-1천명, -1.3%) 순
   - 전 산업 중 종사자 수 비중이 가장 큰 제조업(약 19%)은 42천명 증가

입.이직자(’22.3월 중)
(총괄) ’22.3월 중 입직자는 1,240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23천명(+1.9%) 증가, 이직자는 1,093천명으로 41천명(+3.9%) 증가
(입.이직률) ’22.3월 입직률은 6.9%로 전년동월대비 0.1%p 하락, 이직률은 6.1%로 전년동월대비 0.1%p 상승
(규모별) 상용 300인 미만 사업체 입직자는 1,098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21천명(+1.9%) 증가, 이직자는 982천명으로 36천명(+3.8%) 증가
   - 상용 300인 이상 사업체 입직자는 142천명으로 2천명(+1.4%) 증가, 이직자는 111천명으로 5천명(+4.4%) 증가
(입.이직 사유별) 입직 중 채용은 1,095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37천명(+3.5%) 증가, 기타 입직은 145천명으로 15천명(-9.1%) 감소
이직 중 자발적 이직은 371천명으로 49천명(+15.4%) 증가, 비자발적 이직은 559천명으로 4천명(+0.7%) 증가, 기타 이직은 163천명으로 13천명(-7.1%) 감소
(채용) 채용(1,095천명) 중 상용직은 507천명으로 33천명(+7.0%) 증가, 임시일용직은 587천명으로 4천명(+0.7%) 증가
   - 증가한 산업은 교육서비스업(+22천명),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8천명) 순, 감소한 산업은 제조업(-7천명), 운수 및 창고업(-7천명) 순
(기타 입직) 기타 입직(145천명) 중 상용직은 143천명으로 13천명(-8.2%) 감소, 임시일용직은 2천명으로 2천명(-44.3%) 감소
   - 증가한 산업은 교육서비스업(+2천명) 등, 감소한 산업은 운수 및 창고업(-4천명), 숙박 및 음식점업(-3천명) 순
(자발적 이직) 자발적 이직(371천명) 중 상용직은 314천명으로 36천명(+13.1%) 증가, 임시일용직은 57천명으로 13천명(+29.6%) 증가
   - 증가한 산업은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24천명), 도매 및 소매업(+8천명) 순, 감소한 산업은 건설업(-2천명), 협회 및 단체,수리 및 기타 개인서비스업(-1천명) 순
(비자발적 이직) 비자발적 이직(559천명) 중 상용직은 138천명으로 2천명(+1.4%) 증가, 임시일용직은 421천명으로 2천명(+0.5%) 증가
   - 증가한 산업은 교육서비스업(+17천명),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4천명) 순, 감소한 산업은 운수 및 창고업(-7천명), 제조업(-7천명) 순
 (기타 이직) 기타 이직(163천명) 중 상용직은 154천명으로 11천명(-6.8%) 감소, 임시일용직은 9천명으로 1천명(-12.8%) 감소
   - 증가한 산업은 교육서비스업(+2천명),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2천명) 순, 감소한 산업은 운수 및 창고업(-4천명), 제조업(-4천명) 순


문  의:  노동시장조사과  장영미 (044-202-7324)

“이 자료는 고용노동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